유 적 지 》봉산서재
 

봉산재 정면

입구에서 본 봉산서재

전경

입구

 

 봉산서재(蓬山書齋)는 율곡 이이 선생의 부친 이원수 공이 수운판관으로 벼슬을 하던 조선 중종 1530년대에 이 고장 판관대에서 사임당 신씨와 4년간 거주하는 동안 율곡 선생을 잉태하였는데 이 사실을 후세에 전하고 기리기 위하여 1906년에 창건한 사당이다.

 서재경내 재실에는 문성공 율곡 이이 선생 (文成公 栗谷 李珥 : 1536~1584)과 화서 이항로 선생(華西 李恒老 : 1792~1868)의 존영을 모시고 있으며, 지방유림들과 주민들이 매년 음력 9월 15일 다례제를 봉행하고 있다.

 

 [상위]